오상헌 선생님과 '창조적 소수'들이군요.